문화재

산청 석남암사지 석조 비로자나불좌상

  • 산청 석남암사지 석조 비로자나불좌상 이미지
1 / 1
  • 주소[52235] 경상남도 산청군 삼장면 대하내원로 256
  • 대표전화
  • 부대편의시설

상세정보

  • 관리부서산청군청 문화관광과/내원사
  • 담당자문화재담당
  • 담당자연락처055-972-9444

요약정보

지리산 중턱에 있던 석남암사지에 있다가 현재 내원사로 옮겨 놓은 돌로 만든 비로자나불상이다.

개요

산청 석남암사지 석조비로자나불좌상 (山淸 石南巖寺址 石造毘盧遮那佛坐像) 

지리산 중턱에 있던 석남암사지에 있다가 현재 내원사로 옮겨 놓은 돌로 만든 비로자나불상이다. 

비바람에 의한 마멸 때문에 세부표현은 명확하지 않지만 당당하고 세련된 모습이다. 머리 위에 있는 상투 모양의 머리(육계)는 높고 큼직한 편이나 약간 파손되었으며, 둥근 얼굴은 부피감이 풍부하여 8세기 불상의 특징을 잘 보여준다. 상체는 건장한 모습으로 자연스러운 가슴, 허리의 굴곡, 어깨나 팔의 부피감 등에서 사실미를 잘 표현하고 있다. 전신을 감싸고 있는 옷은 얇아서 신체의 굴곡을 잘 드러내고 있으며, 옷주름 역시 촘촘하고 부드럽게 표현하여 8세기 불상의 옷주름 특징을 보여주고 있다. 손모양은 왼손 검지를 오른손으로 감싸 쥐고 있는 모습으로 이 불상이 비로자나불임을 알려주고 있다. 

불상이 앉아있는 대좌(臺座)는 상대•중대•하대로 이루어졌는데, 8각의 하대에는 아래를 향한 연꽃무늬를 새겼다. 중대는 8각의 각 모서리마다 기둥을 새겼으며, 상대에는 2겹의 연꽃무늬를 새겼다. 부처의 몸에서 나오는 빛을 형상화한 광배(光背)에는 연꽃무늬와 불꽃무늬가 새겨져 있는데, 위에서 오른쪽으로 비스듬히 하단까지 깨져 약 3분의 1정도가 없어져 버렸다. 

대좌 중앙의 구멍에 있었던 사리호(舍利壺) 표면에 기록된 글에는 신라 혜공왕 2년(766)에 비로자나불상을 조성하여 석남암사에 모신다는 내용이 있다. 이 불상은 비로자나불상의 가장 빠른 조성 예로 조각사 편년 및 사상사 연구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전문설명
이 석불은 지리산 중턱에 있는 석남암사(石南巖寺)터에서 옮겨온 것으로, 사리기의 명문(명문)에는 “석남암사” “석남암수(石南巖藪)”로 되어있다. 

대좌(臺座)속에서 사리기(舍利記)가 발견되어 766년 신라(新羅) 때 조성된 비로자나불(毘盧舍那佛)임이 밝혀졌다. 풍부한 입체감(立體感)과 우아한 자비의 얼굴 모습을 간직한 세련된 조각 솜씨를 지니고있다. 특히 두 손을 가슴에 모아 지권인(智拳印)을 한 8세기 비로자나불상의 예로서 이상적(理想的) 사실주의(寫實主義)양식을 보여주고 있어 석굴암(石窟庵) 본존상(本尊像)과 비견된다. 광배(光背)에는 화려한 연꽃무늬가 새겨지고 대좌도 갖추고 있어 신라 비로자나불상의 초기 자료가 되는 중요한 석불(石佛)이다.

문화재지정 현황

문화재지정 현황
문화재구분 지정번호 지정일 제작연대 시대
국가지정문화재 국보 233-1 2016.1.7 통일신라시대 통일신라시대

주변관광지(반경 5Km내)

주변관광지 검색
총 게시물 92페이지 1 / 11

오시는길

[대전-통영간 고속도로]
단성IC→지리산방향(국도20번)→삼장면 대포(국도 59호)→내원사

후기 작성 여행후기는 산청여행 후 나누고 싶은 글을 게시하는 공간입니다.
  • 불건전성, 상업성광고, 유언비어, 저속한표현, 특정인 또는 단체에 대한 비방(명예훼손), 정치적 목적이나 성향, 반복적 게시물, 저작권침해, 기타불법정보 등의 유해게시물은 관리자에 의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주민등록번호, 핸드폰번호, 이메일, 계좌번호, 신용카드번호 등 개인정보(본인또는타인)가 누출되지 않도록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 평가 및 여행후기를 작성해주세요.(300자 이내)
총 게시물 0페이지 1 / 1
  • 등록된 여행후기가 없습니다.

담당부서 정보

TOP